UPDATED. 2021-01-13 17:58 (수)
한미반도체, 제너셈 상대 핵심 장비 특허침해 소송
한미반도체, 제너셈 상대 핵심 장비 특허침해 소송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1.01.08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반도체 장비 개발업체 한미반도체가 제너셈을 상대로 서울중앙지방법원에 특허침해 소송을 제기했다고 8일 밝혔다.

곽동신 한미반도체 대표이사 부회장은 "제너셈이 한미반도체 대표 제품인 ‘비전 플레이스먼트(Vision Placement)’ 장비의 핵심 특허 기술을 무단 사용한 부분에 대해 특허침해 소송을 제기했다"고 말했다.

비전 플레이스먼트는 웨이퍼에 절단된 반도체 패키지를 세척, 건조, 검사, 선별, 적재 공정을 수행하는 반도체 생산 필수 장비다. 1998년 출시한 이후 현재까지 글로벌 반도체 회사에 공급한 세계 판매 1위 제품이다.

한미반도체의 이번 제너셈 상대 특허 침해 소송은 2018년 4월에 이은 두 번째다. 소송은 1, 2심에서 한미반도체가 승소했고 현재 대법원에서 계류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