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2 20:00 (목)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2020 iF 디자인 어워드’ 금상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2020 iF 디자인 어워드’ 금상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2.24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iF 디자인 어워드 제공)

[더리포트]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가 ‘2020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다.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는 페라리 최초의 양산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PHEV)이다. 최고출력 1000마력, 출력 대 중량비 마력당 1.57kg의 놀라운 아웃풋을 자랑한다.

페라리는 75개의 전체 금상 중 자동차 부문에서 유일한 수상작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심사위원단은 SF90 스트라달레의 마음을 사로잡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기능, 조화로운 차체 라인에 찬사를 보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페라리는 F8 트리뷰토와 원-오프(One-off)모델 P80/C도 본상을 수상했다. 독일의 ‘iF 디자인 어워드’는 67년 역사의 세계적인 디자인 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