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5 11:20 (화)
TMAH 급성중독사고 예방 가이드 책자 -영상 보급
TMAH 급성중독사고 예방 가이드 책자 -영상 보급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1.12.30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김태우기자] 안전보건공단 미래전문기술원(원장 이문도, 이하 미래원)이 전자산업 정비보수 작업 시 수산화테트라메틸암모늄(이하 TMAH) 취급에 따른 급성중독사고 예방을 위한 가이드 책자 및 영상을 보급한다.

30일 안전보건공단에 따르이다.면 TMAH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제조 등 전자산업에서 포토공정의 현상액으로 주로 사용되는 물질 아주 낮은 농도의 TMAH(약 2.38%)라도 피부접촉 시 쉽게 피부에 흡수되어 호흡곤란 및 심장 마비를 일으키고 사망까지 이를 수 있게 한다.

앞서 지난 1월, 한 제조업체에서 배관 내 TMAH 용액이 남아있고 압력이 가해진 상태에서 배관해체 작업 중 용액이 분출되어 노동자 2명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당한 바 있다.

책자 'TMAH 취급 가이드북'은 전자산업 주요기업에 대한 현장조사 및 기업의 안전보건 담당자 및 노동자의 의견을 반영하여 제작되었다.

TMAH와 급성중독 △ TMAH의 특성에 따른 재해예방 조치사항 △ 전자산업 특성에 따른 재해예방 조치사항 △ TMAH 설비 정비보수 매뉴얼 등 4개 테마로 구성되었다.

특히, 정비보수 작업 시 원·하청(도급·수급업체)의 역할에 대해 제시함으로써 작업주체별 명확한 사고예방 대책을 수립할 수 있도록 하였다.

약 5분가량의 영상으로 제작된「TMAH 취급 가이드」는 누구나 쉽게 TMAH의 유해위험성에 대하여 이해할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제작한 자료는 TMAH를 주로 사용하는 전자업종 및 TMAH 제조·유통사 뿐만 아니라, TMAH 유통 도매업체를 통하여 소량으로 취급하는 사업장 등 200개소에 배포 예정이며, 공단 누리집(kosha.or.kr)에 게시하여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 활용할 수 있다.

이문도 미래전문기술원장은 “전자산업 정비보수 작업 시 급성중독사고 예방을 위해 체계적으로 정리한 이번 자료가 더 많은 산업현장에서 활용되어 재해 예방에 기여하길 바란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