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5 11:20 (화)
신한아이타스, 펀드 컴플라이언스 특허 2종 추가 취득
신한아이타스, 펀드 컴플라이언스 특허 2종 추가 취득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1.12.29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김태우 기자] 신한아이타스가 펀드 컴플라이언스 관련 특허 2종을 추가로 취득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로써 신한아이타스는 총 14종의 특허를 보유하게 됐다.

신한아이타스의 13호, 14호 특허는 펀드 컴플라이언스 부문의 발명 특허이다. 각각 ‘가상 펀드를 이용하여 실제 펀드의 컴플라이언스를 관리하는 방법 및 장치’와 ‘유가증권의 불공정 거래와 관련된 컴플라이언스를 점검하는 방법 및 장치’다. 

13호 특허는 실제 펀드의 신규설정일 전날에 가상펀드를 생성하여 컴플라이언스 점검 항목들을 미리 등록할 수 있게 하고, 실제 펀드의 신규 설정일 아침에는 사전에 등록했던 가상펀드의 점검 항목들을 복제하기만 하면 바로 주문을 할 수 있게 하여, 원하는 시간에 신속한 주문이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다.

14호 특허는 동시호가 시간대의 거래량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없는 상황에서 15:40분의 시세정보의 거래량에서 15:20분까지의 거래량을 차감해 동시호가 시간대의 거래량을 추정함으로써, 보다 정확한 컴플라이언스 점검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다.

신한아이타스의 특허를 담당하고 있는 김창수 DT신사업추진본부장 상무는 “라임, 옵티머스 사태 등 대형 금융사고로 인해 최근 펀드 컴플라이언스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며 “최근 개발된 금융투자업자 내부통제 관련 운영지원 시스템인 ai CAMS를 포함한 신한아이타스의 독보적인 펀드 컴플라이언스 기술은 자본시장의 금융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