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9 16:26 (일)
파멥신, ‘올린베시맙 병용 항암 요법’ 미국 특허 출원
파멥신, ‘올린베시맙 병용 항암 요법’ 미국 특허 출원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1.09.0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이진수기자] 항체신약 개발 전문기업 파멥신은 ‘면역항암제와 올린베시맙의 병용 요법’에 대한 특허를 미국특허청(USPTO)에 출원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올린베시맙과 면역항암제의 병용 투여 시 개선된 항암효과에 대한 특허로, 단독투여 대비 우수한 안전성과 유효성이 주요 내용이다.

파멥신에 따르면 올린베시맙 병용 투여 시 모든 환자에서 용량제한독성(DLT)이 발생하지 않았으며, 1명의 환자에서 폐의 대상병변이 완전관해(CR) 된 것을 확인했다.

특허에 대한 데이터는 호주에서 MSD와 함께 진행 중인 임상 1b상을 통해 확보했다. 파멥신은 이를 근거로 지난 3일 호주 인체연구윤리위원회(HREC)로부터 올린베시맙과 키트루다 병용투여 임상 2상을 승인받았다.

파멥신은 MSD와 이달 중으로 호주 임상 2상에 착수할 예정이다. 

회사 측은 특허 출원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독점적인 권리를 확보, 기술이전 등에도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