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6 11:06 (금)
‘강동구’ 가죽제품 제작에서 창업까지 지원해 관심
‘강동구’ 가죽제품 제작에서 창업까지 지원해 관심
  • 서주원 기자
  • 승인 2021.02.17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서울

서울 가죽산업체의 30% 이상이 밀집되어 있는 강동구에서 3월 10일까지 21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가죽패션산업 심화 창업과정' 교육생을 모집한다.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이란 지역 특성에 적합하고 고용창출 효과가 높은 사업을 발굴해 지역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사업을 말한다.

강동구는 서울의 대표적인 가죽산업 지역이나 가죽패션분야 종사자가 고령화되고 있어 젊은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자 2016년부터 교육과정을 시작하게 됐다.

특히 올해는 고용노동부 주관의 지역일자리 목표 공시제 평가에서 우수구로 선정돼 지급받은 인센티브로 진행된다.

육성 사업은 가죽패션 사회적기업인 '코이로' 와 협력해 4월부터 10월까지 총 240시간의 교육이 진행된다.

교육 내용은 가죽패션 제품 제작 브랜딩 및 사업기획 조직구성에 따른 경영 및 회계 사회적경제 교육 마케팅 및 판로 수립 등으로 실제 사업에 필요한 교육들로 알차게 구성됐다.

또한 제품 패턴부터 시제품 제작, 판로 구축까지 전문 강사진으로 구성된 교육과 외부 전문 특강을 실시한다.

구는 실제 취·창업 시 필요한 양질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교육 종료 후에도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