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2 17:46 (금)
세계 최대 규모 우주과학 행사 COSPAR 총회 2024년 한국서 개최
세계 최대 규모 우주과학 행사 COSPAR 총회 2024년 한국서 개최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1.02.05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2024년에 열리는 ‘제45회 국제우주연구위원회(COSPAR) 총회’가 한국에서 열린다.

COSPAR(COmmittee on SPAce Research)는 UNESCO 산하 국제과학연합회(ISC, Int’l Science Council) 소속 연구위원회다. 우주 인프라를 갖추고 우주분야 연구를 수행하고 있는 44개 회원국, 약 9천여 명의 회원으로 구성 및 운영 중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지난 4일 폐막한 제43회 국제우주연구위원회에서 2024년에 열리는 ‘제45회 COSPAR 총회’ 개최국을 한국으로 최종 확정했다.

태양물리·우주생물학 등 국내 우주과학 전문가들로 구성된 COSPAR 한국위원회(위원장: 한국천문연구원 박종욱 박사)는 2017년에 제3회 COSPAR 심포지엄의 성공적인 개최 경험을 바탕으로 총회 유치를 도전해 왔다.

COSPAR 총회는 60여 개국 3,500명이 참가하는 우주연구 분야 최대 학술행사로 1958년부터 2년마다 개최*하고 있다. 이 자리에는 천문·우주분야 연구자들은 물론 NASA 등을 비롯한 각국의 우주기관 수장이 참석하여 전 세계 우주연구 발전과 국제협력 정책을 논의한다.

이번에 우리나라가 유치한 제45회 COSPAR 총회는 2024년 7월 13일부터 21일까지 9일간 부산에서 ‘함께하는 우주연구: Team Spirit in Space Research‘라는 주제로 개최할 예정이다. 다양한 초청강연 및 학술발표와 함께 ‘우주 영화 축제‘, ’우주과학자와의 만남‘ 등과 같은 다양한 대중 행사들도 기획된다.

과기정통부 이창윤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COSPAR 총회는 우주과학·탐사 등 다양한 우주분야에서 4천 여개의 학술발표가 진행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우주과학 행사로, 록히드마틴·보잉·에어버스 등 세계적인 항공·우주 기업들도 참석하는 만큼 국내 우주생태계 확산을 위한 계기로 활용할 수 있도록 잘 준비해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