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3 17:58 (수)
미국 특허상표청, 선행기술 검색을 위한 신규 플랫폼 도입
미국 특허상표청, 선행기술 검색을 위한 신규 플랫폼 도입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12.31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미국 특허상표청(USPTO)이 미국의 특허심사관의 선행기술 검색(prior art search)을 위해 신규 검색도구인 ‘특허 E2E(End-to-End)’ 검색 도구)를 도입했다.

31일 한국지식재산연구원에 따르면 특허심사는 본질적으로 복잡하지만 상당부분 예측 가능하고 신뢰할 수 있는 지식재산권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선행기술 검색은 이러한 임무 수행을 위한 기초로 활용된다.

이에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최고의 선행 기술을 찾을 수 있도록 특허심사관의 능력을 강화하는 것은 USPTO의 목표인 품질과 적시성을 보장할 수 있는 지름길이다.

USPTO는 선행기술을 효율적으로 찾을 수 있는 심사관의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관련 프로세스를 개선하고, 검색도구를 추가하는 동시에 고도로 숙련된 직원의 능력을 활용하고 관련 지식 습득을 촉진하고 있다.

이번에 USTPO가 신규로 도입하는 ‘특허 E2E’는 성능과 적응성에 중점을 둔 최신 웹 기반 플랫폼이다. 이미지 및 텍스트의 유연한 검색뿐만 아니라 방대한 양의 외국 문서에 접근이 가능하다.

또한 인공지능(AI)을 활용하여 AI 기반 시제품 검색 시스템 등 관련 선행기술 검색 및 기계학습의 활용을 통해 공동 특허분류시스템을 사용하여 특허 문서를 분류하는 자동 분류 도구를 통해 유망한 신규 검색 기능을 발전시켜 심사관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허 E2E는 2021년부터 대중에게 공개될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