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1 12:43 (목)
우리바이오, 특허받은 베타글루칸 독점 계약 “신약 개발”
우리바이오, 특허받은 베타글루칸 독점 계약 “신약 개발”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0.11.27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우리바이오(대표 이숭래, 차기현)가 위드바이오코스팜의 특허 받은 귀리 베타글루칸인 '신바이오클루칸’ 독점 및 제품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신바이오클루칸은 위드바이오코스팜이 특허 받은 복합 유산균 발효 제조 공법을 이용해 귀리를 5종의 유산균으로 복합 발효시켜 다른 화학적 공법과 달리 구조 파괴 없이 생성된 베타글루칸이다.

회사 측은 기존의 베타글루칸이 75~110㎛ 입자 크기로 흡수율이 낮지만, 신바이오글루칸은 바이러스 입자 크기와 유사한 0.055㎛~0.5㎛ 미만 크기로 줄여 체내 흡수율을 극대화햇다고 설명했다.

우리바이오는 위드바이오코스팜과 5년간 독점 계약을 체결하고 신바이오글루칸 원료를 활용해 지방간 개선, 면역력 개선, 장 환경 개선 포스트바이오틱스와 우울증, 경도 인지장애 개선 개별인정형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우리바이오 이숭래 대표는 "신바이오글루칸 원료를 활용한 신제품을 우선 출시하고 향후 개별인정원료로 개발해 장기적으로는 기존 의약품으로 치료가 어려웠던 비알코올성지방간염(NASH) 치료제인 신약 개발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