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7 13:08 (목)
박하선 "선배님 같은 분을 만난 건 천운이라고 생각해요!" 차태현 커피차 선물에 남긴 감사인사
박하선 "선배님 같은 분을 만난 건 천운이라고 생각해요!" 차태현 커피차 선물에 남긴 감사인사
  • 서주원
  • 승인 2020.09.17 0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박하선이 셀피를 올리면서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고있다.

배우 박하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 '바보', '챔프'를 함께 한 이후로 현장에서 태현 오라버니 지인 배우분들을 보면 '형이 잘 챙겨주라고 했어요!'라는 말을 여러분께 들었어요"라고 알렸다.

이어 "소속사끼리 친해서 제 스태프들과의 회식 자리에 잠깐 인사차 들리시곤 거금을 몰래 내고 가시기도 했구요..정말 이 일하면서 선배님 같은 분을 만난 건 천운이라고 생각해요!"라고 덧붙였다.

또한 박하선은 "저도 늘 응원하고 감사합니다. 정말 잘 먹었어요 나의 영원한 승룡 오빠! 드라마 '번외수사', 영화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님과의 영화 '멍뭉이도' 대박나시길!"이라며 "이번엔 오빠의 어머님과 함께 작품을 하다니요 #벌써14년째인연"이라고 애정을 뽐냈다.

사진 속 박하선은 차태현이 tvN 새 드라마 '산후조리원' 촬영장에 보내준 커피차 앞에서 인증샷을 남기고 있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