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5:56 (금)
메드팩토, 혈액암 예방 및 치료 물질 유럽 특허권
메드팩토, 혈액암 예방 및 치료 물질 유럽 특허권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0.09.01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메드팩토(대표 김성진)는 혈액암의 예방과 치료를 위한 약학적 조성물에 관해 유럽 특허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이번 특허는 현재 메드팩토가 개발 중인 항암 신약 '백토서팁'의 후속 파이프라인 'MU-D201' 개발에 적용될 예정이다.

'MU-D201'은 암 성장 및 전이를 촉진시키는 단백질 'DRAK2'를 억제하는 신약 후보물질이다. 메드팩토는 전사체 분석을 통해 형질전환증식인자 TGF-β(베타)의 신호를 조절하는 신규 바이오마커 'DRAK2'를 발굴한 바 있다.

DRAK2는 암 조직에서 과발현 시 TGF-β의 암 신호 전달을 조절하고, 유전체의 후생적 조절을 유도하는 EZH2의 활성을 조절함으로써 암화를 촉진시킨다.

메드팩토의 'MU-D201'은 DRAK2를 저해해 암 성장 및 전이를 억제하며 항암 작용 효과가 있다는 것을 전임상 연구를 통해 확인했다. 특히, 동물실험을 통해 미만성 거대 B세포 림프종과 감마델타 림프성 백혈병에 대해 치료 효과를 확인하는 등 안전성과 유효성 데이터를 확보한 상태다.

메드팩토 관계자는 “MU-D201은 TGF-β의 신호 기작과 암 후성유전학적 기전을 동시에 억제할 수 있어 혈액암 등 난치성 질환을 겪는 환자에게 효용 가치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신속한 임상 개시와 더불어 적응증 범위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특허의 명칭은 '신규한 피리미딘화합물, 이의 제조 방법 및 이를 유효 성분으로 함유하는 암 및 염증질환의 예방 또는 치료용 약학적 조성물'이다.

메드팩토는 'MU-D201'의 상용화에 앞서 국내와 미국, 일본 등 주요 국가에서도 이미 동일한 특허권을 취득했다.

 

한편, 메드팩토 대표를 맡고 있는 김성진 박사는 DRAK2 단백질의 역할에 TGF-β 관련 작용기전을 최초로 규명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