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7 13:08 (목)
오리진 프로토콜, 구글 클라우드와 파트너십
오리진 프로토콜, 구글 클라우드와 파트너십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8.13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오리진 프로토콜.
이미지=오리진 프로토콜.

[더리포트] 오리진 프로토콜이 구글 클라우드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블록체인 기반 탈중앙화 마켓플레이스 오리진 프로토콜은‘디샵 디플로이어(Dshop Deployer)’ 기능을 구글 클라우드 마켓플레이스에서 지원한다. 오리진 프로토콜의 디샵은 기존 온라인스토어를 운영할 때 발생하는 과도한 수수료 부담을 덜기 위해 개발된 서비스다.

디샵 데이터는 구글의 빅데이터 플랫폼 구글 빅쿼리(Google BigQuery)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오리진 프로토콜은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는 서비스다. 여러 서버에 데이터를 나눠 저장하고 공유하는 방식이다. 스토어에 관한 블록체인 상 데이터는 모두에게 공개되며 판매자 신원, 판매 상품 등에 대해 신뢰를 확보할 수 있다.

매튜 리우(Matthew Liu) 오리진 프로토콜 공동창업자는 “구글 클라우드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오리진 프로토콜 디샵 서비스를 이용하게 되어 기쁘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협력관계를 통해 탈중앙화 상거래 시장 확대와 사용자 편의성 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