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3 05:26 (금)
뉴지랩, 나파모스타트 경구용 제제 특허 출원
뉴지랩, 나파모스타트 경구용 제제 특허 출원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0.06.25 2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뉴지랩이 알약 형태의 코로나19 치료제 `나파모스타트` 개발을 본격화한다.

뉴지랩은 코로나19 치료제 나파모스타트를 알약 형태로 개발하는 경구용 제제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기존에 개발 중인 나마모스타트는 수액 형태로 24시간 동안 병원에 입원해 투약해야 했다. 이에 따라 치료제가 알약 형태로 개발된다면 가정에서 간편하게 치료제를 복용할 수 있게 된다.

뉴지랩은 경상대병원과 함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제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나파모스타트 임상2상에 참여 중이다.

나파모스타트의 강력한 코로나19 항바이러스 효과는 이미 세포 실험 단계에서 입증됐다. 하지만 수액 형태로만 개발이 진행됐기 때문에 투약을 받으려면 24시간 내내 병원에 입원해야 한다. 이로 인해 코로나19 확진자들이 겪는 불편함이 크다는 단점이 있다.

한신영 뉴지랩 이사는 "이번 제제 연구를 통한 특허 출원으로 복약 편의성이 개선돼 코로나19 확잔자가 굳이 입원하지 않아도 가정에서의 격리 과정에서 나파모스타트를 자가 복용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는 점에서 획기적인 변화를 불러올 수 있다"며 "경구 투여 이외에도 다른 형태로 투약하는 방법에 대한 추가 특허 출원을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