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5 22:44 (월)
세포 자동배양 위한 ‘도넛형 세포 배양 백’ 특허 등록
세포 자동배양 위한 ‘도넛형 세포 배양 백’ 특허 등록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0.04.24 2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넛형 세포 배양 백 및 이를 포함하는 세포 배양 시스템. (이뮤니스바이오 제공)

[더리포트] 이뮤니스바이오는 세포 배양 시 세포의 생존률을 크게 높일 수 있는 ‘도넛형 세포 배양 백 및 이를 포함하는 세포 배양 시스템’ 특허를 등록했다고 24일 밝혔다. 

림프구(Lymphocyte)를 비롯한 면역세포는 특정 표면에 부착하여 자라지 않고 부유하며 생장하는 부유세포(Suspensing cell)로써 체내에서 혈관과 림프관을 순환하며 증식, 성장한다.

이러한 면역 세포들의 교반 및 진탕배양 환경에서 가해지는 힘으로 인해 생기는 변형에 대해 원형을 지키려는 전단응력이 세포에 물리적 영향을 미치는데 면역세포는 세포벽이 없어 세포가 손상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으며, 배양 시 배양액 쏠림 현상으로 세포 손상을 야기할 수 있는 문제점들이 있었다.

반면, 특허 등록된 ‘도넛형 세포 배양 백과 배양 시스템’의 경우 진탕 배양 시 전단응력의 국소적 차이를 최소화해 세포의 손상을 줄이면서 세포의 성장과 증식을 촉진하는 최적의 환경을 제공할 수 있고, 유속이 느린 중심부에서 발생하던 세포의 뭉침 현상을 해소해 세포가 받는 물리적 스트레스를 줄여 최적의 배양환경을 조성할 수 있다.

또한 세포밀도를 맞추기 위해 용기를 바꾸어 배지를 추가하는 기존의 배양 방법과는 달리 거치대와 누름링을 통해 배양 백의 용량을 점진적으로 늘려가며 세포 배양이 가능하므로 세포 밀도를 일정하게 유지하면서 세포를 증식시킬 수 있으며, 하나의 백으로 배양 개시부터 세포 수확까지 적용이 가능한 장점이 있어 배양 자동화를 가능하게 했다.

강정화 대표이사는 “도넛형 세포 배양백은 동물세포, 미생물 또는 바이러스를 배양하는 모든 배양산업 전반에 사용될 수 있으며, 배양 백의 교체 단계를 생략할 수 있어 시간과 비용을 절약하는 것은 물론 교차오염을 방지하고 세포의 생존률을 크게 높여 세포치료제 연구 및 개발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밝혔다. 

이뮤니스바이오는 2018년 10월에 등록한 ‘무인무균 자동 세포배양장치’ 특허와 이번 도넛형 세포 배양백 특허 등을 통해 세포치료제 생산 자동화를 지속적으로 개선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