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2 20:00 (목)
삼천당제약 '아일리아 바이오시밀러' 일본 특허 등록
삼천당제약 '아일리아 바이오시밀러' 일본 특허 등록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0.03.16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삼천당제약은 황반변성치료제 '아일리아'의 바이오시밀러 SCD 411의 일본 제형특허 등록을 마쳤다고 16일 공시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에 등록한 특허는 '안과용 약학 조성물'에 대한 것으로서 기존 오리지널 제형특허를 회피했다. 아플리버셉트를 함유하는 안과용 제형 기술에 아세테이트 염 완충제를 사용하고 제제의 PH를 조절함으로써 냉장저장 조건 뿐만 아니라 가속, 가혹 조건에서 단백질 구조 및 생물학적 활성을 장기간 안정하게 유지시킬 수 있어 습성노인성 황반변성, 당뇨병성 황반변성 등 각종 안과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의 치료제에 적합하게 적용될 수 있다.

회사 측은 "이번 제형특허 등록은 작년 SENjU사와 체결한 공급계약에 이어 특허부분까지도 해결함으로서 일본 및 글로벌 퍼스트 바이오시밀러로 런칭하는데 어떠한 장애도 없음을 확인한 것“이라며 ”해외특허 부재에 대한 시장의 노이즈를 완전 제거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미국, 유럽, 중국 등 주요 국가들로부터 추가적인 특허 등록도 올해 안에 완료될 것으로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