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2 20:00 (목)
CMG제약, 조현병-항암치료제 기술평가 결과 A등급
CMG제약, 조현병-항암치료제 기술평가 결과 A등급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2.19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CMG제약이 한국거래소 지정 전문평가기관을 통해 실시한 기술평가에서 A등급을 받았다.

19일 CMG제약에 따르면 상장관리 특례조건 신청에 따라 실시된 이번 기술 평가에서 ▲ODF(구강용해필름) 제형 ‘데핍조' 와 ▲표적항암제인 ‘Pan-TRK’ 저해 항암신약 관련 기술 전반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CMG제약의 ‘데핍조’는 세계 최초의 ODF조현병치료제다. CMG제약이 자체 개발한 'STAR FILM’ 기술을 적용해 필름 파손 및 변질을 최소화하고 약의 쓴맛을 효과적으로 차폐함으로써 휴대성 및 복용 편의성을 크게 개선했다.

현재 미국 시판허가 신청을 완료했다. 미국 FDA의 판매 허가를 받게 되면 이르면 올해 하반기에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갈 계획이다.

‘Pan-TRK 저해 항암신약’은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단 및 한독과 공동개발하고 있는 항암제로 TRK 단백질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새로운 기전의 치료제이다.

TRK 유전자의 재배열은 암유전자 변이의 한 종류이다. 갑상선암, 유두암, 담관암, 비소세포폐암, 대장암, 다형성 교모세포종 등 다양한 암의 유발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CMG제약 측은 ‘Pan-TRK 저해 항암신약’ 이 개발되면 현재 치료제가 없는TRK 유전자의 재배열을 보유한 암환자 치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ODF기술력을 바탕으로 현재 조현병치료제, 편두통치료제, 바이러스치료제 등 다양한 제품 상용화에 집중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이주형 CMG제약 대표는 “이번 평가결과는 CMG제약의 원천 기술과 개발 중 치료제의 우수성을 전문기관으로부터 인증 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공인받은 기술력을 활용한 연구개발에 더욱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