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4 23:14 (목)
국내 최초, P2P 상품에 ‘예약투자' 비즈니스 모델 특허
국내 최초, P2P 상품에 ‘예약투자' 비즈니스 모델 특허
  • 이진수 기자
  • 승인 2019.11.07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나이스비즈니스플랫폼(대표 최정환)은 채권 발행기업 대상 '예약 투자' 시스템에 대한 비즈니스 모델(BM) 특허를 국내 최초로 등록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BM특허는 투자자가 채권(P2P금융상품) 발행사에 일정 투자 금액을 미리 설정하면 해당 기업 상품에 최우선 투자할 수 있는 금융 서비스다.

이로써 투자자는 전자어음·매출채권 기반 P2P상품에 빠르고 간편하게 투자할 수 있다. 차주사인 중소기업은 '예약 투자금'을 미리 확보하며 투자 모집 기간을 줄일 수 있다.

이는 발행사를 대상으로 한 예약 투자는 국내 최초이며 중소기업의 예약투자로 투자금을 사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업계는 내다보고 있다.

최정환 나이스abc 대표는 “이번 특허로 등록된 예약 투자 모델은 향후 투자자와 대출신청자의 편의성을 더욱 증대시킬 것”이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사업 모델을 구축, 투자자의 투자 범위 확대와 기업의 활발한 자금 유동성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