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1 17:39 (수)
NK세포 배양액의 '피부개선용 화장료 조성물' 특허
NK세포 배양액의 '피부개선용 화장료 조성물' 특허
  • 이진수 기자
  • 승인 2019.08.28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GC녹십자웰빙(대표 유영효)은 최근 자연살해(Natural Killer, NK)세포 배양액의 피부개선용 화장료 조성물 특허를 취득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NK세포 배양액의 탈모, 상처, 피부주름 개선용 화장료 및 약학 조성물에 관한 내용이다. 국내에서 NK세포 배양액을 화장품 개발에 적용할 수 있도록 특허를 취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NK세포 배양액은 암세포나 비정상 세포를 파괴하는 선천면역세포인 NK세포가 증식되며 발현된 피부 성장인자 등이 포함된 고농축액이다. NK세포는 피부 탄력성을 유지해주는 콜라겐 및 엘라스틴의 발현량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GC녹십자웰빙의 NK세포 배양액은 세포치료전문기업 GC녹십자랩셀이 보유한 NK세포 대량생산기술을 활용해 400억 개 이상의 NK세포가 분비한 피부성장인자 등이 포함돼 농도를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회사 측은 “비임상 연구를 통해 NK세포 배양액이 자외선으로 인한 광노화를 예방하고, 항산화 효과를 나타내는 등 피부 노화를 예방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GC녹십자웰빙은 올 하반기 NK세포 배양액을 활용한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