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1 17:39 (수)
LG전자, 통신칩 제조업체 퀄컴과 새 특허 사용계약 합의
LG전자, 통신칩 제조업체 퀄컴과 새 특허 사용계약 합의
  • 이진수 기자
  • 승인 2019.08.2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 LG전자가 통신칩 제조업체 퀄컴과 새로운 특허 사용계약에 합의했다.

20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이번 합의에 따라 LG전자는 앞으로 5년간 3세대, 4세대, 5세대(5G) 이동통신 기술을 적용한 무선기기를 개발하고 판매할 수 있게 됐다. 퀄컴은 “LG로부터 로열티를 받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LG전자와 퀄컴의 특허 사용계약은 작년 12월 말 만료됐으나 이후 계속 협상을 벌여왔다.

IDC의 애널리스트 라이언 리스는 이번 계약이 "퀄컴의 승리"라며 "10대 스마트폰 제조업체 중 한 곳을 (고객으로) 묶어두게 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WSJ은 5G 기술이 스마트폰 업체에 성장 기회를 뜻하므로 LG전자에도 이번 합의가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5G는 초고속·초저지연(超低遲延) 무선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이다.

이번 합의는 또 5월 미 연방법원이 퀄컴이 무선통신칩 시장에서 반(反)독점법을 위반했다고 판결한 이후 체결된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