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5 11:20 (화)
바이오리더스, 코로나 경구용 치료 신약 美 특허 출원
바이오리더스, 코로나 경구용 치료 신약 美 특허 출원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2.01.0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김태우기자] 신약개발 전문기업 바이오리더스가 코로나 경구용 치료 신약(BLS-H01) 미국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해당 특허 출원 기술은 바이오리더스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서울대학교 국가마우스 표현형 분석사업단(KMPC)'이 공동 개발했다.

'BLS-H01' 핵심 물질 폴리감마글루탐산(감마-PGA)은 선천성 면역의 주축을 이루는 자연살해세포(NK-Cell)를 활성화시키고 면역세포로부터 인터페론베타(IFN-베타) 등 면역매개 물질 분비를 촉진시켜 탁월한 항바이러스 기능을 발휘한다.

회사 측은 BLS-H01은 임상 시험에서 변이 바이러스에 의한 폐렴을 억제하는 효과가 큰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특허에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으로 발생하는 폐렴 외에 부비강염, 발작적 천식, 중이염, 낭성 섬유종, 기관지염, 폐렴, 설사 등 다양한 동반 증상 치료 영역이 포함됐다.

바이오리더스는 이 특허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중인 COVID-19 변이 바이러스 경구용 치료제 ‘BLS-H01’의 임상 2상 계획서(IND)를 지난 12월 식약처에 제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