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5 11:20 (화)
라파스, 효용 높인 ‘마이크로니들 바이오센서’ 특허 등록
라파스, 효용 높인 ‘마이크로니들 바이오센서’ 특허 등록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1.12.29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이진수 기자] 마이크로니들 패치 의약품 전문 기업 라파스가 새로운 형태 마이크로니들 바이오센서 관련 특허를 따냈다. 

라파스는 29일 마이크로니들을 바이오센서로 사용할 수 있도록 전기전도 특성을 부여해 피부 내 생체 신호를 감지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 마이크로니들 생산 기술의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니들은 최소 침습으로 생체 전기신호 및 생화학 신호를 용이하게 측정할 수 있어 각종 진단 및 웨어러블 분야에 적용 가능하다. 

라파스 관계자는 “그동안 우수한 전기전도 특성을 발휘하며 체내 안전성이 높은 마이크로니들 바이오센서를 개발하기 위해 관련 연구에 매진해 왔다”며 “이번 마이크로니들 바이오센서는 전기 전도율과 안전성이 높을 뿐 아니라, 자체 DEN기술을 활용해 상대적으로 저렴한 비용으로 대량생산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