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5 11:20 (화)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
  • 이진수 기자
  • 승인 2021.12.28 2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이진수기자]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조도순) 멸종위기종복원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관하는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을 최근 획득했다고 밝혔다.밝혔다.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이란 안전관리 수준 및 활동이 우수한 연구실에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대학·연구기관 등에 설치된 과학기술 분야 연구실의 자율적인 안전관리 역량 강화와 안전관리 표준모델의 발굴 및 확산 등을 목적으로 2013년부터 시행되고 있다.있다.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 식물연구실은 한반도 생물종 다양성 제고와 생태계의 건강성 회복을 목적으로 멸종위기 야생식물의 개체도입, 대량증식 기술 개발, 야외적응훈련 이식 및 복원 등의 과정을 통해 체계적인 증식·복원 연구를 수행하는 실험실이다.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는 이번 인증 획득을 위해 △안전환경 시스템 분야(12개 항목), △안전환경 활동 수준 분야(13개 항목), △안전관리 관계자 안전의식 분야(4개 항목) 등 3개 분야 29개 항목에 대한 심사를 받았다.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는 그간 연구실 안전강화를 위해 안전 관리 체계를 재정비하고 연구시설을 개선하는 등 안전한 실험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했다.

특히, 인증 심사기준에 부합되는 연구실 안전환경시스템 매뉴얼·절차서·지침 등을 제정하고, 실험실 환경에 맞는 목표와 추진계획을 설정했으며, 꾸준한 안전 교육을 통해 연구실 관계자의 안전의식 수준을 높여온 결과 전문 심사위원으로부터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신원철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장은 “안전환경시스템이 센터내 모든 연구실에 정착 및 확산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