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5 11:20 (화)
대한상의 "중소·중견기업 탄소중립 R&D 특허전략 지원"
대한상의 "중소·중견기업 탄소중립 R&D 특허전략 지원"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1.12.23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김태우기자] 대한상공회의소가 탄소중립 이슈에 대응하기 위해 중소·중견기업들의 관련 연구·개발(R&D) 특허전략 지원에 나선다.

대한상의는 한국특허전략개발원과 함께 강남구 삼정호텔에서 열린 '2021년 특허 빅데이터 기반 유망기술 콘퍼런스'에 앞서 탄소중립 기술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한국특허전략개발원은 특허청 산하 준정부기관으로 정부·민간의 지식재산 연구개발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지식재산의 사업화 지원을 위해 설립됐다.

양 기관은 ■중소·중견기업들의 탄소중립 특허전략 교육·컨설팅·세미나 ■지식재산권 활용 지원, 국내외 특허분석을 통한 유망기술 발굴과 사업화 지원 ■탄소중립분야 특허 전문인력 및 기술·산업 정보 교류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개최된 2021년 특허 빅데이터 기반 유망기술 콘퍼런스는 탄소중립 분야의 국내외 특허분석(약 50만건)을 통해 탄소중립 유망기술(60개 중점분야, 120개 유망기술)을 도출해 우리 기업들의 기술개발 전략 수립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우태희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은 "우리나라는 표준특허 세계 1위, 국제특허출원 세계 4위라는 지표에서 나타나는 것처럼 지식재산 강국으로서의 역량을 갖고 있다"면서 "이러한 지식재산 역량이 탄소중립을 위한 원천·핵심기술 개발로 이어져 우리 산업의 글로벌 기술경쟁력을 끌어올리는 모멘텀으로 작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