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8 18:06 (월)
플랜티넷, '실시간 동영상 유해물 차단 기술' 특허
플랜티넷, '실시간 동영상 유해물 차단 기술' 특허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1.09.28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김태우 기자] 플랜티넷(대표 김태주, 김후종)은 실시간 스트리밍 동영상의 유해정보 유무를 판단해 필터링하는 기술의 특허를 취득했다.

28일 플랜티넷에 따르면 이 특허의 명칭은 ‘유해 동영상 필터링 장치 및 방법'이다. 동영상 파일의 재생 시작 시 또는 재생 중에 유해성 여부를 판단해 걸러준다. 유튜브, 넷플릭스 등과 같은 실시간 스트리밍 영상에도 적용 가능하다.

회사 측은 그동안 데이터베이스(DB) 기반 필터링 방식에 비해 실시간 재생의 유해성 식별에 용이해 불법 음란물, 폭력물 등을 차단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후종 대표는 “이번 기술 특허를 통해 스트리밍되는 유해 영상까지 필터링할 수 있는 기술을 확보했다"며 "앞으로도 고도화된 기술 개발로 진입장벽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