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9 16:26 (일)
포스코건설, 대학생들과 함께 도시재생 아이디어 발굴
포스코건설, 대학생들과 함께 도시재생 아이디어 발굴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1.08.31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김태우 기자] 포스코건설이 대학생들과 함께 도시재생 아이디어 발굴과 지역사회 생활여건을 개선하는 프로그램을 연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30일 부산시 부산진구청, 주거개선 봉사단체 한국해비타트, 서울여대, 한양대, 부산대와 부산시 부산진구 밭개마을을 지원하기 위한 ‘2021 도시혁신스쿨 in 부산’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30일 비대면으로 열린 ‘2021 도시혁신스쿨 in 부산’ 업무협약식. (사진왼쪽부터) 서은숙 부산진구청장, 이광회 한국해비타트 사무총장, 승현우 서울여자대학교 총장,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 박홍원 부산대학교 부총장, 김우승 한양대학교 총장. (사진=포스코건설 제공)
지난 30일 비대면으로 열린 ‘2021 도시혁신스쿨 in 부산’ 업무협약식. (사진왼쪽부터) 서은숙 부산진구청장, 이광회 한국해비타트 사무총장, 승현우 서울여자대학교 총장,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 박홍원 부산대학교 부총장, 김우승 한양대학교 총장. (사진=포스코건설 제공)

도시혁신스쿨은 포스코건설이 지자체, 대학, NGO와 함께 참신한 도시재생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생활여건 개선과 지역주민들이 필요로 하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포스코건설은 이미 지난해부터 국토부가 추진 중인 취약주민 지원사업인 ‘새뜰마을사업’에 함께 참여해 경기도 의정부시 신흥마을, 전북 전주시 도토리마을 대상 공동 빨래방 설치, 어르신 쉼터, 마을 경관개선을 위한 빗물을 활용한 담장 정원 등을 지원해 주민들의 좋은 반을을 얻은 바 있다.

이번 도시혁신스쿨’은 새뜰마을사업에서 영감을 받아 NGO, 지자체는 물론 미래사회의 주역이 될 대학생들이 지역사회 현안 해결에 동참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기획됐다.

참여 대학생들은 ‘도시혁신스쿨’수업을 수강하면서 지역사회 이슈 발굴부터 아이디어 도출과 실행에 이르는 전 과정을 체험하게 된다. 포스코건설은 도시재생 멘토링과 활동경비 등을 지원한다.

이번 협약식은 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한성희 포스코건설 사장을 비롯하여 서은숙 부산진구청장, 이광회 한국해비타트 사무총장, 승현우 서울여자대학교 총장, 박홍원 부산대학교 부총장, 김우승 한양대학교 총장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