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9 16:26 (일)
솔루엠, 휴대용어댑터 관련 특허분쟁 최종 승소
솔루엠, 휴대용어댑터 관련 특허분쟁 최종 승소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1.07.26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리포트=김태우기자] 전기 부품업체 솔루엠이 경쟁회사를 상대로 진행한 휴대용어댑터 관련 특허소송에서 최종 승소했다.

솔루엠은 26일 동양이엔피가 제기한 '코일부품 및 이를 포함하는 전원공급장치' 특허 무효 심판에서 승소했다고 밝혔다.

솔루엠은 지난 2018년 4월 동양이엔피의 휴대용어댑터가 자사의 특허를 침해했다고 서울중앙지방법원에 특허침해금지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동양이엔피가 해당 특허에 대한 특허무효심판을 특허심판원에 청구했다. 특허심판원은 동양이엔피 손을 들어줬다. 

솔루엠은 이 특허심판원의 심결에 불복해 올해 1월 특허법원에 심결 취소 소송을 제기했다. 결국, 특허법원은 특허심판원의 심결을 뒤집고 심결 취소 판결을 선고했다.

솔루엠 측은 "이번 승소를 통해 다시 한번 당사의 휴대용어댑터 특허기술의 고유성을 인정받았다"며 "향후 당사 제품의 기술적 우위와 시장 주도적 위치를 확보하게 돼 국내시장 및 유럽과 미국 시장까지 매출 확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솔루엠은 각종 모바일 전자기기를 충전하는 휴대용어댑터 등 전원공급장치와 전자가격표시기(ESL), 사물인터넷(IoT) 제품 등을 개발 및 제조하는 기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