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3 10:18 (화)
'금호건설, 문화적 취약계층 청소년 위한' 어울림 음악회 개최한다
'금호건설, 문화적 취약계층 청소년 위한' 어울림 음악회 개최한다
  • 서주원 기자
  • 승인 2021.04.08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금호건설

금호건설이 제2회 ‘어울림 음악회’를 개최했다고 8일 전해왔다.

이달 6일 열린 제2회 어울림 음악회는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재한몽골학교에서 개최됐다.

지난해 11월 지적장애 특수학교인 용인강남학교에서 열린 제1회 어울림 음악회를 시작으로 이번이 두 번째다.

어울림 음악회는 금호건설과 사단법인 더불어배움이 문화 취약계층 청소년에게 더 많은 문화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기획한 행사다.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문화 활동을 접할 기회가 적어진 학생들의 정서적 치유와 문화의 일상화를 실현하는 것을 목표로 기획됐다.

재한몽골학교의 중학생 약 60명을 대상 진행되었던 이번 음악회에서는 금호건설 직원이연주자로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금호건설 경영지원팀의 박찬희 사원은 피아니스트 이루마의 ‘샤콘느’와 영화 ‘라푼젤’의 삽입곡을 피아노로 연주함과 동시에 아름다운 공연을 선사하였다.

이어진 공연에서는 인디밴드 ‘빈채’가 다채로운 대중음악 공연을 선보여 학생들의 큰 호응을 모았다.

금호건설 관계자는 “문화 활동을 접하기 고생하는 학생들에게 잠시나마 웃음과 행복을 전달해 줄 수 있어 보람과 감동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전국의 많은 특수학교를 찾아가 음악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